티스토리 뷰

 

양평집은 거의 풀밭수준의 식탁이어서 완전식품인 계란과 두부는

자주 쓰는 식재료 입니다.

두부조림도 여러가지 방법으로 할수있는데 남편과 둘이서 먹는거라

간단하게 두쪽 정도 부쳐서 양념을 끼얹어서 따끈하게 먹으면 바삭하니 맛있습니다.

양념장도 텃밭부추 넣으니 더 상큼하니 맛이 있네요.

 

 

재료 : 두부1/3모, 카놀라유, 양념장(간장2큰술, 매실청1큰술, 고추가루 1/3큰술, 부추3줄기, 참기름, 통깨)

 

남편과 둘이서 먹을거라 두부를 크게 2쪽을 후라이팬에 부쳐줍니다.

앞뒤로 뒤집어 노릇하니 부쳐줍니다.

 

두부가 부쳐지는동안 간장, 매실청, 고추가루, 참기름, 통깨,

부추를 넣어 양념장을 만들어 줍니다.

두부가 노릇하니 부쳐지면 불을 끄고 양념장을 끼얹고

잔열로 조려줍니다.

 

접시에 담아 식탁으로..

따끈하게 저녁 밥반찬이 되었습니다.

 

간단한 두부부추양념조림 입니다.

 

도움이 되셨으면 로그인이 필요없는

공감♡ 꾹~~ 부탁드립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
공지사항
Total
1,084,042
Today
533
Yesterday
1,431
«   2019/08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