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반응형

 

우리정원의 붓꽃 중에서 부채붓꽃이 제일먼저 피어나고 뒤이어 보라색 붓꽃이 피어나고 

또 뒤따라 노란꽃창포가 피고있습니다.

노란꽃창포는 몇년새 크게 번식도 못하고 작년에는 꽃도 안보여줬는데 올해는 비가 많이 온 때문인지 

2군데서 빈약하나마 꽃대를 2개 올렸습니다. 포기마다 꽃대를 다 올리지는 않네요. 

그래서 더 귀하게 여겨지는 노란꽃창포 입니다.

꽃대 한개에서 아래위로 함께 피고있는 노란꽃창포 입니다.

 

 

붓꽃의 특징답게 노란 붓모양의 꽃망울을 쏘옥 내밀고있습니다.

 

노란꽃창포의 꽃잎의 무늬는 붓꽃에 비해 단순해보이지요?

부채붓꽃처럼 내화피가 곧추서지않는 모양 이네요.

 

붓꽃 옆에서 같이 살고있는 노란꽃창포 인데 여기도 꽃대 하나만 올렸습니다.

 

노란꽃창포가 하나 피어있는데 또 꽃망울이 부풀어오르고 있네요.

 

노란꽃창포

학명 : Iris pseudacorus L.

백합목> 붓꽃과> 붓꽃속 

꽃말 : 우아한 심정, 당신을 믿는다, 그대는 정숙하다 

다년생초본으로 유럽 원산이고 연못이나 습지에서 자란다.

높이는 1~1.5m이고 뿌리줄기는 짧고 수염뿌리는 황갈색 이다.

잎은 선형으로 길이1m 폭3cm쯤 이고 끝이 점점 좁아지고 가장자리는 밋밋하며 가운데 맥이 뚜렷하다.

꽃은 5~6월에 노란색으로 피며 가지끝에서 총상꽃차례를 이룬다.

열매는 삭과로 삼각상 타원형 이며 갈색의 종자가 들어있다.

중금속 제거와 영양염류 제거 기능이 있어 수질정화식물로 이용할수있다.

 

 

원래 얕은 물가에서 자라는거라 환경이 좀 안맞을수있는데

올해는 비가 많이 왔기에 이렇게 귀한 꽃을 피웠네요.

 

붓꽃 옆의 노란꽃창포도 한꽃대에 3개의 꽃이 동시에 피었네요.

 

내년엔 꽃대를 더 많이 올리기를..

도움이 되셨으면 로그인이 필요없는

공감♡ 꾹~~ 부탁드립니다.

반응형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