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양평집 텃밭에 2포기 심어놓은 꽈리고추가 요즘 얼마나 많이 열리는지요..

또 한웅큼 따다 마늘, 멸치를 넣고 조림을 해봤습니다.

약간 매운맛도 나지만 금방 딴 신선한 꽈리고추라 더 맛난것 같습니다.

약간 매콤함이 입맛도 잡아주네요.

 

 

재료 : 꽈리고추 한웅큼, 손질한 멸치 약간, 마늘6개, 양념(간장4큰술, 매실청2큰술, 꿀2큰술),

카놀라유, 참기름, 통깨

 

텃밭 꽈리고추를 따다가 식초 몇방울 떨어드린 물에 깨끗이 씻어

적당한 크기로 썰어둡니다.

 

손질한 멸치를 후라이팬에서 살짝 볶아 습기도 날리고 비린내를 없애줍니다.

 

분량의 간장, 매실청, 꿀을 넣어 잘 섞어둡니다.

 

두꺼운 냄비에 카놀라유를 두르고 편마늘을 넣어 볶아줍니다.

 

마늘향이 올라오면 꽈리고추를 넣어 볶아주다

중불로 줄여 꽈리고추가 익어 숨이 좀 죽을정도로 볶아줍니다.

 

멸치를 넣어 볶아줍니다.

 

섞어둔 양념을 넣어 간이 배도록 졸여줍니다.

 

간장양념이 배었다싶으면 불을 끄고 참기름, 통깨를 뿌려줍니다.

완성입니다.

 

그릇에 담아 식탁으로..

매콤한 맛이 입맛을 잡아주는 맛난 밥반찬이 되었습니다.

도움이 되셨으면 로그인이 필요없는

공감♡ 꾹~~ 부탁드립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
공지사항
Total
1,163,202
Today
118
Yesterday
700
«   2019/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