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반응형

 

작년의 묵은지가 남아있어서 그냥 김치찌개 보다는 등갈비를 싸서 찜을 하면 더 맛있기에 

온라인으로 등갈비를 주문하였습니다.

한끼분씩 포장되어오기에 한봉지만 꺼내어 해동하여 오랜만에 등갈비묵은지찜을 만들어봤습니다.

푹 무르도록 찜을 하였더니 이것만으로도 밥도둑이 따로 없네요.

등갈비묵은지찜 만드는법 입니다.

 

재료 : 등갈비400g, 묵은지2쪽+김치국물+무, 등갈비양념(마늘1큰술, 간장2큰술, 미림2큰술, 후추),

월계수잎3장, 통후추, 대파1/2대, 물

먼저 등갈비를 물에 담가 해동하면서 핏물도 뺍니다. 2시간.

 

등갈비를 물이 끓으면 넣어 초벌로 20분 끓입니다.

월계수, 통후추를 넣고 끓이면 잡내가 없어집니다.

 

초벌로 삶은 물은 버리고 등갈비만 꺼내어 마늘, 간장, 후추, 미림을 넣어 양념을 합니다.

 

큰냄비에 묵은지를 꼬다리만 잘라내고 일부는 바닥에 깔고

모양이 좋은 묵은지 한장에 등갈비를 하나씩 돌돌말아 얹고 그위에 남은 묵은지로 덮고..

물을 잠길만큼 넉넉히 넣어 끓입니다.

 

끓기시작하면 중불로 줄여 푹 무르도록 30분간 끓여줍니다.

중간에 물이 모자라면 보충해가며 끓입니다.

 

마지막 2, 3분전에 대파를 올려 끓여주고 불을 끕니다.

 

완성입니다.

 

위의 김치를 옆으로 걷어내면 이런 모양.

푹 무르게 잘 끓여졌습니다.

 

큰 그릇에 담아 식탁으로..

 

등갈비묵은지찜 만 있으면 별다른 반찬이 필요가 없답니다.

 

등갈비를 하나 앞접시에 덜어와..

 

등갈비가 양념도 잘 배고 부드럽게 익었는데 사실 등갈비 보다는 묵은지찜이 더 맛있습니다.

밥도둑 이지요.

 

도움이 되셨으면 로그인이 필요없는

공감♡ 꾹~~ 부탁드립니다.

반응형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