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반응형

 

노지월동이 안되는 동백나무 이기에 그동안 못키우다가 큰맘 먹고 지난 봄에 한그루 들여서

봄에 동백꽃을 보고 화분에선 한계가 있기에 더 잘커라고 정원에 심어주었었습니다.

비닐로 보온을 해서 노지월동 시키려다가 아무래도 안되지싶어 추위가 오기전에

다시 캐서 화분에 심어 현관에 들였습니다. 벌써 꽃망울이 통통해지고 있었거든요.

비닐로 보온을 해서 바깥에 그대로 두면 천리향처럼 살기야 하겠지만 꽃눈이 얼어 꽃을 볼수없을것 같아서요..

정원에 심어두었더니 일년새 제법 컸습니다.

 

요렇게 꽃눈들이 통통해지고 있네요.

 

봄에 피었던 빨간 겹동백꽃 입니다.

 

천리향은 2그루 인데 꽃이 흰 백서향 입니다.

고집스레 겨울마다 비닐로 무가온온실을 만들고 노지월동 시켰는데 꽃눈이 얼어 한번도 꽃을 못피웠습니다.

그런대로 살아서 제법 크기는 했지만요.

이번에 동백을 캐서 화분에 심으면서 천리향도 같이 캐서 화분에 심어 들였습니다.

 

요렇게 꽃눈들이 생기고 있습니다.

 

2번째 천리향 이구요..

동백도 천리향도 너무 따뜻한 실내에 두면 환경조건이 안맞기에 서늘한 현관에 두었습니다.

 

내년봄엔 향기로운 백서향꽃도 볼수가 있겠네요.

 

정원에서 계속 빨간 겹꽃을 피워주었던 다알리아 입니다.

다알리아도 노지월동이 안되기에 캐서 두었다가 다시 봄에 정원에 심어줄것 입니다.

 

이런 이쁜 빨간겹꽃을 피워주었지요.

 

노지월동 안되는 동백나무, 천리향을 캐어 실내월동 시키고 

또 다알리아구근도 캐어 월동준비를 하였습니다.

 

도움이 되셨으면 로그인이 필요없는

공감♡ 꾹~~ 부탁드립니다.

반응형
댓글
최근에 달린 댓글
«   2024/0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글 보관함
Total
Today
Yesterday
최근에 올라온 글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