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텃밭에 심어준 김장배추가 알이 차기시작해 한포기 뽑아와 배추국을 끓여봤습니다.

아직 결구가 안된것도 있고 이제막 결구가 된것도 있어 속이 덜찼는데요

김장할 양보다 여유있게 심었기에 한번씩 뽑아서 겉절이도 하고 배추국, 배추전도 해먹으니

이리 좋을수가 없네요. 부드럽고 달큰하고 구수합니다.

 

재료 : 배추속 한포기, 멸치육수, 대파1대, 마늘1큰술, 건새우 한줌, 된장2큰술, 고추장1큰술

 

억센 겉잎은 떼어내 따로 데치고 부드러운 속잎만 사용했습니다.

 

먼저 쌀뜨물에 멸치육수를 끓입니다.

 

멸치 등 건더기를 건져내고 된장, 고추장을 넣어 잘 풀어놓습니다.

 

국물이 끓으면 배추를 먹기좋게 잘라넣고 끓여줍니다.

 

대파, 마늘도 넣어주고..

 

마지막에 건새우도 넣어 잠시 끓여줍니다.

건새우는 없으면 안넣어도 됩니다. 좀더 시원하라고 넣어준거라..

 

완성입니다.

배추가 부드럽게 잘 익었네요.

 

그릇에 담아 식탁으로..

첫 배추국인데 부드럽고 시원하고 달큰했습니다.

도움이 되셨으면 로그인이 필요없는

공감♡ 꾹~~ 부탁드립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