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요 며칠 갑자기 초여름날씨가 되어 시원한것만 찾게 되네요.

전날밤에 콩을 물에 담가 밤새 불렸다가 콩국물을 만들어

시원하게 콩국수로 점심한끼를 해먹었습니다.

콩은 여러가지로 좋은 성분이 많아 여름철 몇번 해먹어도 좋은 콩국수네요.

시원한 콩국수 만드는법 입니다.

 

 

재료 : 소면2인분, 콩국물( 콩 한줌, 물, 소금1작은술), 오이1/2개, 얼음, 통깨,소금

 

콩을 전날밤부터 밤새 불립니다.

텃밭 재배한 쥐눈이콩, 콩나물콩, 백태를 섞어서 했습니다.

아무 콩이나 좋습니다.

물을 한두번 갈아주는것이 좋습니다.

 

냄비에 콩을 건져넣고 물을 넉넉히 부어 뚜껑을 살짝만 열어놓고

센불로 끓이다가 끓기시작하면 약불로 줄여 끓입니다.

불이 너무 세면 끓어넘치니까요.

콩비린내가 가시고 한두알 먹어봤을때 살캉하니 씹히는 맛이 나면 다된것입니다.

식혀서 믹서기에 갈것입니다.

 

거의 식으면 믹서기에 넣고 소금1작은술도 넣어 아주 곱게 갈아줍니다.

 

통에 담아 냉장고에 넣어 차갑게 식혀줍니다.

 

점심때가 되어 소면을 삶아줍니다.

끓어오르면 찬물 한컵씩 2번을 부으면 완성 입니다.

찬물에 비벼가며 깨끗이 씻어줍니다.

 

그릇에 나누어담고..

오이도 채썰고 얼음도 준비합니다.

 

얼음과 콩물을 붓고 오이채를 얹고 통깨를 뿌려..

식탁으로..

 

모자라는 간은 기호에 따라 소금간으로..

별반찬 필요없는 시원하게 먹는 콩국수 입니다.

도움이 되셨으면 로그인이 필요앖는

공감♡ 꾹~~ 부탁드립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