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반응형

 

작년가을에 손바닥만한 텃밭에 김장용 배추모종을 반판(50포기)을 심었었는데요

텃밭이 좁은 관계로 촘촘이 심었기에 반이상 솎아 먹고

나머지도 속이 제대로 안차서 김장용으로는 어렵지 싶었습니다.

김장은 절임배추를 주문해서 했고 텃밭배추는 이웃에게로 서울집으로 나눠주고

나머지는 쌈배추로 싸먹고 배추국으로 끓여먹고 했었지요.

속이 안차도 무공해 텃밭배추라 쌈도 국도 얼마나 맛이 있던지요..

그렇게 맛있게 먹던 텃밭배추가 드디어 마지막 한개가 남아 배추된장국을 끓여봤습니다.

 

 

재료 : 텃밭배추1포기, 쌀뜨물, 마늘2톨, 대파1대, 된장2큰술, 고추장1/2큰술,

다시마, 손질멸치, 표고버섯기둥

 

텃밭배추를 수확했을때의 모습 입니다.

속이 안찬 배추가 크고 작은게 20여포기..

저장고도 창고도 없어서 이렇게 박스에 담아 현관 한귀퉁이에 보관했습니다.

들며날며 한포기씩 꺼내먹고..

마지막 텃밭배추를 시든 겉잎을 손질하고 씻어

끓는물에 살짝 데쳐냅니다.

 

데친 배추를 찬물에 깨끗이 씻어 물기를 꼭 짜고 잘게 썰어둡니다.

 

그사이에 쌀뜨물에 다시마, 손질한 멸치, 표고버섯기둥을 넣어 육수를 우려냅니다.

 

스텐볼에 데친 배추를 썰어넣고 썰은 대파, 다진 마늘을 넣고

된장과 고추장을 넣어 꼭꼭 주물러줍니다.

 

요렇게 간이 잘 배게 주물러 줍니다.

 

육수건더기를 건져내고 양념에 주물러놓은 배추를 넣어 푹 무르도록 끓여줍니다.

 

완성 입니다.

 

국그릇에 담아 식탁으로..

 

추운 겨울 고소한 텃밭배추로 끓인 달큰한 배추된장국이 따끈하니 좋네요.

반응형
댓글
최근에 달린 댓글
«   2024/05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글 보관함
Total
Today
Yesterday
최근에 올라온 글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