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반응형

 

남도2박3일여행 둘쩻날 가우도 출렁다리와 해변산책로를 걷고 저녁을 먹으러 가기전에 

가이드가 시간여유가 좀 있다고 다산박물관으로 안내하였습니다.

가이드는 잠시 둘러볼줄알고 30분쯤 시간을 주었는데 친구들이 학구파 인지 두배쯤 시간을 보내며 

다산박물관 관람을 했습니다. 저도 대강 알고있었던 다산에 대해 공부를 많이 하였습니다.

다산박물관 전경 입니다. 아주 규모가 큰편 이었습니다.

 

 

옆의 주차장에 버스를 주차하고 들어가봅니다.

건물을 물의정원이 두군데 감싸고 있습니다.

 

멀리서 담아봤는데 다산 정약용의 말씀이 새겨져있나봅니다.

말씀의 숲 이네요.

 

입구로 들어가봅니다.

 

동백꽃은 지고 봄은 오고.

정약용이 유배지에서 쓴 시와 편지의 기획전이 열리고있나봅니다.

 

왼쪽 전시실로 들어가봅니다.

다산은 성호 이익을 사숙하여 실용을 중시한 학풍을 따랐습니다.

 

다산은 일찌기 실용의 학문에 뜻을 두었고 문과에 급제하여 규장각의 초계문신에 발탁되었고 

정조의 최측근으로 총애를 받았고 배다리 설계, 수원화성과 거중기의 설계등 혁혁한 업적이 있었습니다.

 

 

서학을 접하고 새로운 세계와 사유체제에 대한 인식은 다산의 학문연구에 적지않은 자극을 주었습니다.

 

다산은 정조의 총애를 받았습니다.

'희정당대학강의'를 책으로 내었고, 사도세자의 무덤을 수원으로 이장하기위해 한강을 건너는 '배다리'를 만들고, 

수원화성의 축성을 위한 설계와 규정을 지어올렸습니다.

 

주교도.

배다리 입니다. 배를 나란히 세워 엮어 배다리를 만들었습니다.

 

주합루도.

 

화성성역의궤.

 

거중기.

 

거중기.

 

녹로.

 

수원화성의 축성을 위한 '화성성역의궤' 입니다.

 

규장각의 초계문신 시절 입니다.

 

'여유당집' 입니다.

정약용의 저작을 총정리한 모음집.

 

마과회통.

홍역치료에 관한 의학서.

 

'과표'

19세기 문신들의 과거시험내용을 필사한 모범답안지 모음.

 

'다산연보'

다산의 일대기를 시간순서에 따라 기록한 연보 이며 나주정씨족보가 함께 수록되어있다.

 

'마과회통'

의학서 이다.

 

정조의 죽음에 대한 슬픔을 시로 적었습니다.

 

정조대왕 어필첩 입니다.

 

정조의 승하 후 다산의 유배가 시작되었고 

유배생활동안 학문을 완성하고 제자들을 길러 이들을 '다산학단' 이라 부릅니다.

 

다산의 유배길 입니다.

사의재, 보은산방, 이학래의 집을 거쳐 다산초당에 거처하였습니다.

 

유배생활, 유배지에서 이룬 저술 입니다.

 

'목민심서'

목민관 즉 수령이 지켜야할 지침을 밝히면서 관리들의 폭정을 비판한 저서.

 

'경세유표'

행정기구의 개편을 비롯하여 관제, 토지제도, 부세제도 등 국가경영일반에 관한 일체의 제도법규의 개혁원리를 제시한 책.

 

'흠흠신서'

정약용이 저술한 형법서.

 

'여유당전서'

다산 정약용의 저술을 총정리한 문집.

 

사의재(1801년겨울~1805), 이청의 집(1806년가을~1807년겨울)

'아학편훈의'  '제경' 저술.

 

보은산방(1805년겨울~1806년가을)

'만덕사지'  '대동선교고' 저술.

 

다산초당(1808년 봄~ 1818년)

육경사서 연구, '경세유표' '목민심서' '흠흠신서' 집필.

 

유배지의 모형이 있네요.

사의재.

 

보은산방.

 

이청의 집.

 

다산초당.

 

'하피첩'과 '매화병제도'

다산은 15세에 결혼하였고 홍씨부인은 유배간 남편과 헤어진지 5년째 이고 결혼30년이 되는 해에 

장롱속의 빛바랜 붉은색치마를 보내었고,

다산은 부인의 치마를 여러폭으로 나누어 두아들에게 경계의 말을 적어주었는데 이것이 '하피첩' 입니다.

남은 치마자락은 딸의 결혼을 축하하며 매화꽃가지에 정다운 맵새를 그려 선물로 주었는데 이것이'매화병제도' 입니다.

 

매화병제도.

 

거중기 모형 입니다.

 

정약용은 고향을 그리워하며 고향집 앞 흐르는 소천을 그렸습니다.

 

정약용 유배의 노정도와 시 입니다.

 

딸에게 보낸 시편지 '매화병제도'

 

다산박물관을 관람하고 저녁을 먹으러 출발하였습니다.

 

 

도움이 되셨으면 로그인이 필요없는

공감♡ 꾹~~ 부탁드립니다.

반응형
댓글
최근에 달린 댓글
«   2024/05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글 보관함
Total
Today
Yesterday
최근에 올라온 글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