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톳을 사볼까 하고 마트에 갔다가 톳은 없고 파래가 있어 사와서 무쳐본 파래무침 입니다.

상큼한 바다향이 솔솔나는 파래무침 이네요.

깔끔하고 바다향 솔솔나는 파래무침 만드는법 입니다.

 

 

재료 : 파래4재기(+소금1작은술), 무 한토막(+소금1작은술), 양념(국간장1큰술, 액젓1큰술, 식초3큰술, 설탕1큰술,

다진마늘1/2큰술, 통깨1/2큰술), 참기름1/2큰술

 

파래4재기에 물 약간 넣고 소금1작은술 넣어 주물러씻어 서너번 헹궈냅니다.

요즘은 파래가 깨끗이 세척되어나오는지 그리 더러운물은 나오지않네요.

 

체에 받쳐 물기를 꼭짜고 적당히 잘라 스텐볼에 담습니다.

 

무를 채칼로 썰어 소금1작은술을 넣고 잠시 절입니다.

 

국간장, 액젓, 마늘, 식초, 설탕, 통깨를 넣어 잘 섞어놓습니다.

 

스텐볼에 파래를 꼭짜서 잘라넣고 절인 무채도 꼭짜서 넣고 양념을 넣어

조물조물 무칩니다.

파래가 뭉쳐있기에 손으로 찢어가며 양념이 고루 배도록 무쳐줍니다.

 

잘무쳐졌으면 참기름, 통깨를 넣어 무칩니다.

 

완성입니다.

 

그릇에 담아 식탁으로..

깔끔하고 상큼한 바다향이 솔솔나는 파래무침입니다.

도움이 되셨으면 로그인이 필요없는

공감♡ 꾹~~ 부탁드립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