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반응형

 

부부모임에서 강릉1박2일여행을 갔을때 트레킹코스로 걸어본

정동심곡바다부채길 입니다.

정동진의 썬크루즈 주차장에서 심곡항 사이에 약2.86km 탐방로가 조성되어서

국내 유일의 해안단구와 군경계정찰로만 쓰였던곳의 천혜의 비경을 볼수가 있습니다.

버스를 주차장에 주차하고 썬크루즈 쪽으로 조금 걸어가면 썬크루즈주차장이 나옵니다.

썬크루즈주차장에 정동진쪽의 부다부채길 매표소가 있습니다.

 

 

매표소에서 티켓팅을 하구요.

65세이상은 무료이고 이하는 3,000원 입니다.

 

탐방로 코스가 잘되어있었는데요

해안쪽으로 급경사로 내려가는 길 이었습니다.

 

이제 시작이라 심곡까지 2.8km 남았네요.

 

이런 급경사 입니다.

내려와서 올려다보고 담아주었는데 꺼꾸로 가는 코스는 힘이 들것 같네요.

우리는 왕복이 아니고 심곡항에 가면 버스가 기다리고 있기에 편도 입니다.

 

이제 바닷가 길입니다.

예전 군경계초병들이 다니던 길이 많았습니다.

 

천연기념물인 정동진 해안단구가 있나봅니다.

 

동해의 바닷물도 시원스럽습니다.

 

바위가 신기해서 담아주었습니다.

 

나무데크길도 있고 이런 철제길도 있었습니다.

 

바위틈에 도깨비고사리들이 있어 담아주었습니다.

 

해안길도 멋져서 사진을 참 많이 찍었습니다.

바다부채길이 은근 거리가 멀고 길이 평탄하지않고 오르내려서 조금 힘이 들기는 했지만

한번은 걸어볼만하다 싶었습니다.

 

동해바다는 색갈이 참 멋지지요?

 

이번 강릉여행에서 해국은 참 많이 본것 같습니다.

조금 시들기는 했지만요..

 

짙푸른 바다와 멋진 바위들이..

 

투구바위와 육발호랑이 전설이 있는 바위 인가봐요.

 

투구바위를 지나서..

 

투구바위가 강감찬장군의 형상인가봅니다.

 

부채바위의 전설도 있네요.

 

바다쪽으로 튀어나온 전망대 쪽으로 가봤습니다.

 

전망대에서 바다부채길을 담아보았구요..

 

여기도 바위들이 좀 특이하게 보여서..

 

여긴 현무암 같아보이네요.

 

위로 올라가서 내려다보니 바닷물이 참 맑고 깨끗하게 보입니다.

 

이렇게 올라갔다 또 내려가고..

이런 오르내림이 심한 길을 2.8km 걷는다는것도 쉬운일은 아닌것 같습니다.

다 걷고서는 지쳐서..

 

이제 심곡항 출입구에 거의 다왔습니다.

 

심곡항 쪽 매표소를 나와서 담아봤습니다.

 

거리가 좀 멀지만 한번쯤 걸을만한 정동심곡바다부채길 인것 같습니다.

 

 

도움이 되셨으면 로그인이 필요없는

공감♡ 꾹~~ 부탁드립니다.

반응형
댓글
최근에 달린 댓글
«   2024/06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글 보관함
Total
Today
Yesterday
최근에 올라온 글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