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콩불은 이제껏 몰랐는데요 불고기에 콩나물이 들어간다는게 신기하기도 하고

생각해보면 맛이 괜찮을것도 같아 시도를 해봤습니다.

검색을 해보는 과정에서 백종원레시피가 있다는걸 알았고

마트에서 콩나물과 대패삼겹살도 사와서 만들어보게 되었습니다.

집밥백선생은 자주 봤는데도 콩불은 어쩌다 못보았나봅니다.

나머지 야채는 집에 있는걸로 사용하였구요

설탕 대신에 복분자발효액을 넣어주었습니다.

두번째 만들어서 이웃들과의 친목도모에 술안주로 만들어 전골냄비에 담아간거구요.

 

 

재료 : 대패삼겹살400g, 콩나물 한봉지, 대파3대, 양파1/2개, 슬라이스표고,

고추장2큰술, 간장2큰술, 고추가루2큰술, 복분자발효액4큰술, 생강술2큰술, 마늘3톨, 생강1톨,

참기름2큰술, 후추

 

양념장이 모두 1:1비율로 들어간다네요.

설탕 대신에 복분자발효액을 넣어주었는데 덜 다니까 더많이 넣어주었구요

돼지고기니까 생강도 넣어주구요.

 

콩나물을 깨끗이 씻어 웍에 깔고 대파, 양파도 썰어 넣어주구요

슬라이스표고도 물에 살짝 불려서 넣어줍니다.

 

위에 대패삽겹살을 수북히 올리고

양념장을 끼얹어줍니다.

 

뚜껑을 닫고 불을 켜주는데

첫번째는 약한불에 했더니 물이 많이 나와 좀 안좋은듯 하여

두번째는 센불에 해주니 맞는 방법인듯 했습니다.

뚜껑을 덮고 조금 있으니 대패삼겹살이 어느정도 녹아서

익기전에 도르르 말린 대패삼겹살을 길게 풀어주었습니다.

 

도르르 말린 대패삼겹살을 펴주고는 뚜껑을 열고 센불에 잘 뒤적여줘서

양념이 고루 버무려지고 간이 배게 해줍니다.

 

재료가 다 익고 야채에서 나온 국물도 거의 졸면 완성입니다.

 

이웃과의 친목도모에 술안주로 가져갈거라

전골냄비에 담았습니다.

해보니 콩불이 간단히 만들기 쉽고 맛도 입맛 당기게 하는 맛이었습니다.

친목도모에서도 인기가 좋았구요.

도움이 되셨으면 로그인이 필요없는

공감 꾹~ 부탁드립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
공지사항
Total
1,179,528
Today
0
Yesterday
696
«   2019/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