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반응형

 

우리동네 중국집 중에서는 우리입맛에 맞아 자주 가던 일품 진짬뽕 인데 오랜만에 점심을 먹으러 가봤습니다.

짬뽕국물이 맛나보이지요? 오랜만에 맛나게 먹고왔습니다.

 

주차하고 들어가봅니다.

 

점심시간이 좀 늦어져서 손님들이 거의 빠져나가 실내를 담을수있었습니다.

 

주방과 카운터 쪽 입니다.

여사장님이 계산을 하고 계시네요.

 

벽에 붙은 메뉴판 입니다.

남편은 간짜짱(8,000원), 저는 진짬뽕(8,000원)을 주문하였습니다.

이집 탕수육도 맛있는데 다음번엔 탕수육을 주문해야겠습니다.

 

단무지 양파와 김치가 나왔습니다.

 

남편이 주문한 간짜장 입니다.

양이 많고 푸짐합니다. 예전엔 면이 좀 굵고 뻣뻣한 감이 있어 소화가 덜되는듯했었는데 

이번에 가서보니 면이 부드러운 면으로 바뀌어서 맛이 더 좋아진것 같았네요.

 

간짜장소스를 부어 비비는 남편 입니다.

보기에도 아주 맛나보이네요.

 

제가 주문한 진짬뽕 입니다. 국물이 걸죽하니 불맛이 나는 짬뽕 이네요.

 

섞어주니 이렇게 내용물도 충실하고.. 양도 아주 많았습니다.

저나 남편 이나 먹는 양이 적어 조금 남겼지만 맛은 아주 좋았답니다.

양이 보통인 사람들은 충분히 다 먹을듯..

 

도움이 되셨으면 로그인이 필요없는

공감♡ 꾹~~ 부탁드립니다.

 

반응형
댓글
최근에 달린 댓글
«   2024/06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글 보관함
Total
Today
Yesterday
최근에 올라온 글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