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반응형

 

TV에서 도토리묵밥 만드는것이 나오길래 오랜만에 도토리묵도 쑤어보고 도토리묵밥을 만들어봤습니다.

묵밥은 따뜻하게 먹을수도 있고 요즘같은 여름철엔 얼음 동동 띄워 시원하게 먹으면

없던 입맛도 살아나는 별미 입니다.

 

<도토리묵 쑤는법>

도토리가루: 물 = 1:5로 도토리가루와 물을 넣고 잘 저어주고 식용유1큰술 소금1/2큰술을 넣어 

중약불에서 저어가며 쑤다가 몽글몽글해지면 약불로 5분정도 계속 저어가며 쑤어줍니다.

도토리묵이 탄력있게 잘 쑤어졌습니다.

 

유리용기에 물을 묻히고 묵을 부어 식혀줍니다.

 

<도토리묵밥 만드는법>

재료 : 도토리묵, 밥, 멸치다시마육수(+국간장, 진간장), 오이1개, 묵은지(+참기름, 깨소금, 설탕), 계란1개, 김가루

 

멸치다시마육수를 냅니다.

다시마를 찬물에 20분쯤 담가놓았다가 디포리를 넣고 10분쯤 끓입니다.

끓기시작하면 다시마를 건져냅니다.

 

국간장 진간장으로 간을 맞춥니다.

 

계란은 지단을 부쳐 썰고, 오이는 채썰고, 도토리묵도 묵칼로 길게 썰어놓고, 묵은지를 줄기부분을 채썰어 

참기름 깨소금 설탕을 넣고 무쳐줍니다.

 

그릇에 밥을 담아줍니다.

고명의 양이 많기에 밥은 조금만 담습니다.

 

도토리묵, 오이채, 묵은지, 계란지단을 골고루 담아줍니다.

 

멸치다시마육수를 붓고 김가루를 얹어 식탁으로..

 

묵밥에 고명과 야채가 많았기에 반찬은 별로 필요가 없었네요.

사진에는 없지만 남편이 얼음을 요청해서 얼음 동동 띄워 시원하게 먹으니 

입맛 돌게하는 별미밥 이었습니다.

 

도움이 되셨으면 로그인이 필요없는

공감♡ 꾹~~ 부탁드립니다.

반응형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