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반응형

 

추운 겨울 이면 얼큰하면서도 시원한 국물맛이 일품인 알탕을 한번씩 끓이는데요 

온라인으로 주문한 대구알과 곤이 실해서 같이 넣어 알탕으로 끓이니 너무 맛있었습니다.

올겨울 들어 처음으로 끓인 대구알탕 끓이는법 입니다.

 

대구알과 곤 이라서 부드럽고 먹을것이 있는것 같습니다.

 

재료 : 대구알300g, 대구곤300g, 멸치다시마육수, 무 한토막, 양파1/4개, 대파1대, 양념장(국간장4큰술, 

고추가루2큰술, 마늘1큰술, 맛술2큰술), 소금1큰술

 

대구알과 곤이를 해동해서 깨끗이 씻어둡니다.

 

멸치다시마육수를 끓입니다.

 

무, 양파, 대파를 썰어둡니다.

 

분량의 재료를 넣어 양념장을 만듭니다.

 

멸치다시마육수에서 건더기를 건져내고 양념장을 풀어 끓입니다.

 

먼저 무 썰은것을 넣어주고 끓입니다.

 

다음으론 대구알을 넣어 끓입니다.

알이 완전히 익는데 시간이 걸려 먼저 넣어 끓여주는것입니다.

 

알이 반쯤 익으면 나머지 야채와 곤이를 넣고 끓여줍니다.

곤이는 너무 끓이면 부드러운 맛이 없어지므로..

 

곤이까지 부드럽게 익으면 완성입니다.

모자라는 간은 소금으로 간을 해주면 깔끔합니다.

 

냄비채로 식탁으로..

알탕이 있으면 별다른 반찬도 필요가 없답니다.

 

앞접시에 두어번 덜어와 먹고 나중엔 밥을 말아 먹는걸로..

얼큰하면서도 시원한 대구알탕 이었습니다.

 

도움이 되셨으면 로그인이 필요없는

공감♡ 꾹~~ 부탁드립니다.

반응형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