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반응형

 

요즘 날씨가 완연한 가을이지요?

양평집 정원에도 가을꽃인 국화들이 피기 시작했습니다.

작년에 4가지 서로 다른 꽃색을 가진 소국을 정원에 심어주었는데

2포기는 월동에 실패하고 2포기가 살아남아

노란꽃,자주색꽃을 피워주고 있답니다.

아래는 노란 소국 입니다.

국화도 원예종으로 개발된것이 많아 정확한 이름도 모르고..

작년에 화원사장님이 단추국화라고 했는데요.

꽃이 자그마하니 단추 같기도 합니다.

 

아래는 자주색 소국.

노란꽃보다 더 늦게 피어 꽃이 더 자그마해 보이네요.

 

국화

학명 : Chrysanthemun morifolium

쌍떡잎식물강>초롱꽃목>국화과>국화속

꽃말 : 성실, 고귀, 정조, 진실

크기는 30~100cm로 다년생 초본식물이다.

잎은 어긋나고 깃처럼 갈라졌다.

꽃은 가을에 두상꽃차레로 무리지어 피고 가운데 통상화와 가장자리에 설상화가 핀다.

꽃색은 흰색, 노랑, 주황, 빨강, 보라색 등이다.

2000여종이 넘는 품종이 있고 꽃크기에 따라 대국, 중국, 소국으로 나뉜다.

번식은 근경이나 삽목으로 한다.

 

 

이웃집 정원에 있는 소국을 몇가지 잘라와서

여름에 시험삼아 삽목을 해본것이 2포기 살아남아 이렇게 꽃을 피웠습니다.

삽목둥이라 키도 자그마하고 꽃도 몇송이 못피웠어요.

올겨울 월동을 잘할수있을것인지..

 

노란 소국은 키도 많이 크고 가지도 많이 쳤습니다.

 

꽃이 귀엽지요?

가운데가 봉긋하니 꼭 단추 같기도 합니다.

 

막 피기 시작할때의 모습이구요.

 

삽목둥이 국화도 이쁘기만 합니다.

 

지인의 집에서 두포기 얻어다 심은 구절초 입니다.

다행히 뿌리 잘 내리고 꽃을 몇송이나마 피우고 있네요.

내년엔 씨앗이 떨어져 저절로 번식이 좀 되겠지요?

 

구절초

학명: Chrysanthemun zawadskii var. latilobum

꽃말: 어머니의 사랑, 고상함, 밝음, 순수, 우아한 자태

쌍떡잎식물강>초롱꽃목>국화과

다년생초로 땅속뿌리가 옆으로 뻗으면서 새싹이 나오며

키는 50cm정도이다.

잎은 날개깃처럼 갈라지는데 줄기가운데잎은 깊게, 줄기위쪽잎은 얕게 갈라진다.

꽃은 하얀색,연한분홍색으로 9~10월에 줄기끝에

두상꽃차례로 달리는데 지름이 8cm정도이다.

식물전체에서 좋은 향기가 난다.

꽃이 달린 식물전체를 캐서 말린 구절초는

한방에서 부인냉증,위장병,치풍을 치료하는데 쓴다.

반응형
댓글
최근에 달린 댓글
«   2024/06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글 보관함
Total
Today
Yesterday
최근에 올라온 글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