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반응형

 

기온이 영하로 떨어지기전에 정원에서 월동하기 어려운 나무들 구근식물들의 월동준비를 마쳤습니다.

아래는 동백나무 입니다. 작년엔 첫해라 걱정이 되어 화분에 심어 서늘한 현관에서 월동시켰는데 

일조량 부족 때문 이었는지 봄에 정원에 다시 심어줘도 제대로 꽃을 못보았고 잎도 시원찮았고..

다행히 일년동안 땅심을 받았는지 튼실하게 자랐습니다.

벌써 꽃망울들이 통통하게 맺혀있는데 올해는 보온을 해주고 노지월동 시키기로 했습니다.

 

안에는 비닐뽁뽁이로 감싸주고 보온재천으로 몇겹 둘러주고 아래는 뿌리보온재도 덮었습니다.

추위에 약한 천리향도 몇해는 이런식으로 노지월동 하였으니 괜찮지 싶습니다.

 

포도나무 4종류가 있는데 이건 샤인머스캣 입니다.

다른건 괜찮은데 샤인머스캣은 추위에 약한것 같아요. 작년에 뿌리만 살아 아래에서 새순이 나왔거든요.

그래서 샤인머스캣만 비닐뽁뽁이로 감싸주었습니다. 아래에 뿌리보온재도 덮어주구요..

 

추위에 강하다는 메구미수국 인데 작년에 그냥 월동시켰더니 아래에서 새가지가 나와 올해는 꽃을 볼수가 없었습니다.

그래서 비닐뽁뽁이 보온재천 뿌리보온재로 감싸주었습니다. 내년엔 이쁜 꽃을 봐야될텐데요..

 

추운데서 잘자란다고 구입했던 듀크 블루베리나무 인데요 꽃눈이 얼어 열매가 생기지를 않았습니다.

그래서 비닐뽁뽁이만 감싸줘봤습니다. 효과가 있을려는지..

 

작년엔 캐서 현관에서 월동시켰던 꽃치자나무 입니다.

얘도 노지월동 시켜보기로..  비닐뽁뽁이와 보온재천으로 감싸주었습니다.

 

매년 노지월동 시키다 꽃눈이 얼어 꽃을 피우지못했던 흰천리향(백서향) 입니다.

작년엔 캐서 현관에서 월동시켰지만 잎이 우수수 떨어지고 꽃은 피었지만 시원찮았답니다.

그래서 다시 노지월동 시키기로..

비닐뽁뽁이 비닐 보온재천 뿌리보온재로 감싸주었습니다. 아직은 괜찮지만 아주 추워지면 한겹더 싸줘야할지..

 

백서향이 2그루 입니다. 얘는 1년동안 정원에 두었는데도 회복이 시원찮네요.

알고보니 천리향은 자주 옮겨주면 좋지않다고 하네요.

 

노지월동 잘되는 떡갈잎수국 인데 너무 추워 가지윗부분이 고사했는지 가지 아랫부분에서 새순이 나와 

올해 꽃을 보지못했습니다. 그래서 얘도 비닐뽁뽁이와 보온재천으로 가지를 감싸주었습니다.

 

따뜻한 열기가 나오는 벽옆에 심어준 자란 입니다.

구근을 보호하려고 비닐을 덮어주었습니다.

 

글라디올러스 구근이 있는곳 입니다.

글라디올러스는 노지월동이 어렵지만 이자리에서 2년 겨울을 보냈기에 안심하고 보온재를 덮어주었습니다.

 

유실수들은 뿌리부분에 거름을 덮어주었고 노지월동이 어려운 식물들은 이렇게 월동준비를 마쳤습니다.

 

도움이 되셨으면 로그인이 필요없는

공감♡ 꾹~~ 부탁드립니다.

반응형
댓글
댓글쓰기 폼
«   2023/0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글 보관함
Total
2,476,642
Today
416
Yesterday
933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