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반응형

 

동네 이웃분들과 가까운 개군면에 있는 보리밥집으로 점심을 먹으러 갔습니다.

보리밥전문점 인데 보리밥도 주문하고 청국장도 주문해서 나눠먹었습니다.

보리밥그릇 입니다.

 

보리밥과 청국장 입니다.

1인 1뚝배기 인데 양이 많은것 같네요.

 

사이드메뉴로 시킨 해물파전 인데 아주 두툼하고 큰 해물파전 입니다.

 

대기가 있다는 소리를 듣고 점심시간 전에 갔는데도 벌써 차가 많았고 

우리도 20분정도 대기해야했습니다.

 

테라스에 기다리며 쉴수있는 테이블이 있었는데 사람들이 많아 바깥을 담아봤습니다.

주차공간이 부족하여 이렇게 길에 주차를 해야합니다.

 

드디어 실내로 들어왔는데 역시 만석이라 실내를 담을수가 없었습니다.

주방쪽만 담아봤습니다.

 

메뉴판 입니다.

우리는 6명이라 보리밥(1만원) 3인, 청국장(1만원) 3인을 주문하였습니다.

나중에 해물파전(15,000원)도 추가주문하였습니다.

보리밥 2인 주문시 반계탕을 서비스로 주신다네요.

 

반찬이 차려졌습니다.

마늘쫑, 브로콜리, 청포묵, 얼갈이김치, 샐러드 입니다.

마늘쫑과 김치는 맛있어서 리필을 하였습니다.

 

남편과 남자분들이 먹은 보리밥 입니다.

보리밥에는 된장찌개가 나온답니다. 또 2인이상 주문시 반계탕이 나온다네요.

 

반계탕 입니다.

 

여자들이 먹은 청국장 입니다. 1인 1뚝배기 인데 큰뚝배기라 양이 아주 많았습니다.

밥은 보리밥 이었구요. 청국장은 별로 냄새가 나지는 않았습니다.

 

남편의 보리밥을 조금 얻어서 맛을 보았습니다.

 

나중에 추가주문한 해물파전 입니다.

아주 두툼하고 큰 해물파전 이어서 양이 장난이 아닙니다.

맛있게 먹었지만 많이 과식하였습니다.

 

점심을 먹고 소화도 시킬겸 커피를 마시러 우리동네 카페로 갔습니다.

 

 

도움이 되셨으면 로그인이 필요없는

공감♡ 꾹~~ 부탁드립니다.

반응형
댓글
최근에 달린 댓글
«   2024/07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글 보관함
Total
Today
Yesterday
최근에 올라온 글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