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반응형

 

지인의 집에서 두포기 얻어다 심어준 진홍색 서양톱풀 야로우가 꽤 번식을 많이 하고 화사한 꽃들을 피워주고 있습니다.

추위에도 강해 노지월동도 잘하고 번식력이 얼마나 좋은지 옆의 문빔을 누르고 세를 확장하고 있네요.

몇년 묵은 문빔 인데 기를 못펴고 있는걸 보면 안됐기도 하고..

지인의 집에서 분양 받아올때 꽃색이 빨간색 이다 했더니 이웃집의 다양한 꽃색을 보니 빨간꽃은 따로 있고

얘는 진홍색 이네요. 어쨌거나 요즘 정원 한켠이 참 화사하고 이쁩니다.

 

막 피어나는 모습 입니다.

 

야로우

학명 : Achillea millefolium L.

꽃말 : 싸움

쌍떡잎식물강> 초롱꽃목> 국화과

유럽이 원산지로 다년초 이고 키는 60cm정도 이며 봄에 둥근뿌리에서 새순과 가지가 나온다.

잎은 어긋나며 좁고 긴 모습으로 수많은 깃털모양의 잎이 달려있다.

꽃은 6~10월에 여러개로 퍼진 가지끝에 두화로 산형화서로 달린다.

두화의 가장자리에 흰색 분홍색의 설상화가 달린다.

번식은 종자와 분주로 한다.

 

 

이웃집의 색색의 야로우들 입니다.

이웃집에는 분홍색, 흰색, 빨간색 야로우가 있네요.

 

이웃집의 빨간야로우를 보니 우리집건 진홍색 이네요.

가을에 이웃집에서 씨앗을 좀 얻어봐야겠습니다.

 

꽃망울이 계속 만들어지며 꽃을 피워가고 있습니다.

 

심은지 3년째 인데 꽤나 번졌지요?

 

잎이 정말 톱 같이 생겼습니다.

 

올해는 많이 번졌기에 또다른 이웃집에 3포기를 분양해주었는데 

여전히 세력이 줄어들지는 않았네요. 아래에서 새줄기도 또 올라오고 있구요..

 

도움이 되셨으면 로그인이 필요없는

공감♡ 꾹~~ 부탁드립니다.

반응형
댓글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