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반응형

 

란타나도 환경조건만 맞으면 수시로 꽃을 피워주는데 월동시키느라 실내로 들여왔더니 따뜻해서인지 

차례로 몇송이씩 연이어 꽃피워주고 먼저 피고 진 자리에는 까만 열매도 맺고 있습니다.

우리집 란타나는 노란색이 많은 꽃을 피워줍니다. 노랗게 피어났다가 점차 붉으레해지네요.

 

가지끝마다 꽃망울을 만들고 있습니다.

 

노랗게 피었다가 점차 붉어지고 있습니다.

이렇게 변화하는 꽃 이라서 란타나를 칠변화 한다고 합니다.

 

가운데의 꽃망울들은 리본모양 이지요. 요것도 신기하답니다.

잎은 작은 깻잎 같은데 까슬거리고 스치면 진한 향이 풍깁니다.

 

란타나

학명 : Lantana camara L.

꿀풀목 마편초과 이고 열대아메리카가 원산지인 관목 이다.

높이는 50~200cm이고 잎은 마주나고 억세고 가장자리에 톱니가 있다.

잎에서 자극적인 향이 난다.

꽃은 6~9월에 흰색, 오렌지색, 노란색, 분홍색, 붉은색으로 두상화가 핀다.

열매는 장과로 강한 레몬향이 나고 독성이 있다.

번식은 실생(4,9,10월), 삽목(6~7월)으로 한다.

 

 

열매 입니다.

연두색 둥근 열매가 생겨 점차 검어졌다가 이렇게 말랐습니다.

 

모두 활짝 피었네요. 꽃색도 붉으래하게 바뀌었고..

 

실내에선 수시로 피고지고하니 이렇게 꽃과 열매를 같이 보게 되네요.

 

하루종일 폭설이 내렸습니다.

이번겨울 들어 제대로 내리는 폭설 이네요.

 

눈치우기 힘들지만 눈풍경이 멋지지요?

 

도움이 되셨으면 로그인이 필요없는

공감♡ 꾹~~ 부탁드립니다.

반응형
댓글
최근에 달린 댓글
«   2024/06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글 보관함
Total
Today
Yesterday
최근에 올라온 글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