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양평에 올겨울 들어 최대로 눈이 많이 왔습니다.

어제 하루종일, 밤늦게 까지 눈이 내려

오늘 아침 일어나자마자 보니 엄청난 눈이 왔네요.

다행히 기온은 그리 낮지 않아서 빨리 녹을것 같지만

주차장과 길과 데크의 눈은 치워줘야 한답니다.

남쪽은 비가 왔을테고 위쪽으로 올수록 눈이 왔을테니

어제 고향에서 설을 쇠고 귀경하는 차량들이 고생 많았을것 같아요.

 

아침에 일어나자마자 나와보니..

설국이 따로 없네요.

 

 

데크의 나무테이블에 솜처럼 덮힌 눈.

아마 족히 10cm는 넘는것 같아요.

눈에 발자국 남기지않고 여기 저기 사진으로 담아주었습니다.

눈에 발자국이 나면 눈치울때 눈삽으로 잘 밀어지지가 않는답니다.

눈발자국이 단단히 눌려 얼어붙어서..

 

남편은 앞의 주차장과 길의 눈을 치우고

저는 데크의 눈부터 치우고 나가서 거들어 주려구요..

눈삽으로 주욱 밀어내니 이렇게 데크 밖으로 밀립니다.

 

데크의 눈을 다 치우고 앞쪽 길과 주차장 쪽으로 나가봤어요.

남편과 같이 눈을 치우다가 저는 이곳을 계속 치우고

남편은 동네분들과 함께 바깥의 큰길에 나가 눈을 치우기 시작했어요.

 

옆집은 주말주택으로 사용하는지라 지금 사람이 없고

입구쪽 집도 애들이 어린데 지금은 설이라 본가에 갔는지 없고

오로지 우리 부부의 몫이네요.

여기 눈치우는것도 한참 걸리는 일입니다.

낮기온이 올라가고 햇빛이 나니 눈이야 녹겠지만

차를 운행하려면 이렇게 눈을 치우는게 좋습니다.

 

제장갑과 눈삽 입니다.

사진 찍느라 잠깐 벗어두었어요.

 

눈 다 치우고 사진으로 담으려 했더니

추위에 카메라가 방전이 되어서..

집에 들어가 아침을 먹고난후 다시 나와 찍어봤습니다.

눈을 치운 후의 모습을요..

그새 햇빛에 일부 녹고 있네요.

 

길로 나와서 눈치운 풍경을 담아봤어요.

저 위쪽에 사는 분들도 길은 이렇게 합세해서 치운답니다.

 

길가에 애들이 벌써 눈사람을 만들어 놓았어요.

우리집이 좀 산쪽에 있어서 눈이 오면 이렇게 신경을 써야 된답니다.

동네분들이 다같이 함께 해주니 어려운건 없는것 같아요.

 

댓글
  • 프로필사진 sword 눈치우는거 정말 힘들죠 ㅠ_ㅠ...
    저는 군대를 안가서 겨울 동원에 나간적은 없지만
    부모님과 단독주택에서만 살아봐서 눈치우는 고단함을 잘알죠 ㅠ_ㅠ...
    폭설이 심하게 내리면 5미터 10미터도 진짜 땀에 범벅이 될정도로 힘든일이던데..
    고생하셨네요 ㅜㅜ
    2017.01.30 14:26 신고
  • 프로필사진 문moon 이번 눈은 폭설이어서 눈치우는 양이 많다보니
    지금 팔이 좀 뻐근하고 아플 정도네요.
    그래도 몇십년 아파트 생활 하다가 이제 일년남짓 전원생활 한지라 아직은 즐기고 있습니다. ㅎㅎ
    Sword님의 부모님 계시는 곳도 눈이 많이 왔을것 같은데요?
    2017.01.30 14:46 신고
  • 프로필사진 sword 부모님이 계신곳은
    이제 저 없이 아버지 혼자서 치우신다고... ㅠ_ㅠ....

    불효자는 캐나다에서 웁니다... ㅠㅠ

    막내도 아들이라서 도와줄만 하지만
    평생을 한번도 눈을 치운적이 없는 놈이라... 역시나 도움이 안된다네요... ㅜㅜ
    2017.01.30 14:49 신고
  • 프로필사진 문moon 아구.. 아버지가 수고가 많으시군요.
    그래도 막내동생이 도움이 되겠지요. ^^
    2017.01.30 15:17 신고
  • 프로필사진 베짱이 눈 살벌하게 오더군요.

    아파트에 살아서 별도로 눈을 치우지 않아도 되지만
    군대 있을 때가 잠시 생각났네요. ㅋㅋ
    2017.01.30 19:22 신고
  • 프로필사진 문moon 눈 많이 왔지요?
    도시에선 교통문제만 아니면 눈 내리는 풍경을 즐길만 하지요.
    2017.01.30 19:31 신고
  • 프로필사진 GeniusJW 눈 정말 많이 쌓였네요~~ㅎㅎ
    한창 눈 치울땐 하늘에서 내리는 쓰레기라고 했는데,,ㅠ
    아파트 경비보시는 어르신들이 치우는 모습을 보니 마음이 짠합니다..ㅠ
    2017.01.30 19:41 신고
  • 프로필사진 문moon ㅎㅎ 하늘에서 내리는 쓰레기.. 얼마나 힘들면 그랬을까요?
    재작년까지만해도 살았던 아파트에선 눈치울 일이 거의 없었지요.
    아파트경비아저씨들 일이 참 많은데 눈치우는 일까지.. 힘드시지요.
    주민들이 도와주기도 하지만요..
    2017.01.30 21:03 신고
  • 프로필사진 언젠간먹고말거야 달님~~~ 저도 그맘 알죠~~~ 눈 많이 온날은 집앞은 당연히 치워야하고~
    이장님 호출로 마을 사람들이 모여서 마을 입구를 치워야해요.
    저희 동네는 입구가 오르막이라서 안치우고 그대로 얼면 고립생활 해야하거든요.
    요즘은 염화칼슘을 도움 좀 받고 있습니다.
    그런데 달님네 동네는 산이 가까워서 설경이 참 멋있게 보이네요. 테이블위에 눈은 백설기같아요.
    보기 좋지만 좀 쌓이다가 바로 햇님이 쨍~하고 나타나서 바로 바로 녹여줬으면 좋겠네요.
    2017.01.31 02:24 신고
  • 프로필사진 문moon 먹고 말거야님도 눈치우느라 고생 하셨네요.
    우리집은 산으로 좀 올라와서 있어서 전망은 좋은데
    이렇게 눈이 많이 올때는 눈치우느라 고생입니다. ㅎㅎ
    아랫쪽 길은 제설차가 들어와 제설하는데
    우리집쪽은 경사가 좀 있어서 동네사람들이 치워야 되네요.
    전원생활 하면 당연히 해야 하는걸로.. ㅎㅎ
    데크와 테이블의 눈도 당연히 다 치웠습니다.
    그러니 빨리 녹네요.
    2017.01.31 09:32 신고
  • 프로필사진 좀좀이 제설작업 하셨군요 ㅋㅋ 눈 내린 양이 정말 장난 아니에요! 눈 치우느라 땀나셨겠어요^^; 2017.01.31 03:18 신고
  • 프로필사진 문moon ㅎㅎ 올겨울 최대 폭설 이었네요.
    눈치우느라 고생 좀.. ^^
    2017.01.31 09:35 신고
  • 프로필사진 *저녁노을* 내릴때는 좋은데...치우는 일이 장난아니지요.ㅎㅎ

    잘 보고가요
    2017.01.31 06:06 신고
  • 프로필사진 문moon ㅎㅎ 설경은 아직도 멋집니다.
    집앞과 길만 치우면 되니까요.
    눈치우느라 고생은 좀 했습니다. ^^
    2017.01.31 09:42 신고
  • 프로필사진 청결원 정말 눈 많이 왔네요~ 2017.01.31 06:22 신고
  • 프로필사진 문moon 네~ 올겨울 최대 폭설 입니다. ^^ 2017.01.31 09:42 신고
  • 프로필사진 공수래공수거 정말 눈이 많이 내렸군요
    다른 나라 같습니다
    다행인지 여기는 눈 구경을 할수 없었네요
    이동이 많은 때라 눈이 없었던게 나았던것 같습니다 ㅎ
    저도 담아 보고 싶은데 영 기회가 없네요 ㅋ
    2017.01.31 08:27 신고
  • 프로필사진 문moon 날이 푹한 편이어서 남쪽은 비가 내렸겠지요?
    귀경길 차량들이 그래도 고생이 되었을것 같아요.
    대구도 눈이 좀 오는 편이지요?
    공수래공수거님도 좋은 설경사진 담으실수 있을겁니다. ^^
    2017.01.31 09:46 신고
  • 프로필사진 슬_ 아이고~ 정말 수고하셨어요ㅠ.ㅠ
    눈제대로 안치우면 미끄덩하더라구요.
    저희집 앞길에도 저번에 내린 눈이 눌려서 아직도 살짝 얼어있네요...
    2017.02.02 08:39 신고
  • 프로필사진 문moon ㅎㅎ 그때 눈치우고서 무리를 해서 아직도 허리가 시원찮아요.
    계속 추워서 눈이 많이 남아있지요.
    슬님 일본여행 잘 다녀오셨나요? ^^
    2017.02.02 09:18 신고
댓글쓰기 폼
공지사항
Total
1,086,772
Today
93
Yesterday
875
«   2019/08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