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터키여행4일차에 카파도키아에서 안탈랴로 버스로 이동하는 시간이

6시간 소요된다고 했는데요, 요 앞글에서 이동하는 도중

캐러반사라이가 있는 휴게소에서 쉬고, 점심을 먹기위해 현지식당으로 이동해서

터키식피자인 피데를 먹었다고 소개드렸지요.

다시 버스를 타고 안탈랴로 이동하는 길은 아주 높은 토레스산맥을 넘어야 했습니다.

터키가 땅덩어리가 넓어 지평선이 보이나 했더니 여기는 또 아주 높은 산맥이..

황량하던 카파도키아 쪽의 지형과는 다르게 점점 산이 보이고 큰나무들이 보이기시작하고..

 

 

아직은 반쯤 섞인 풍경입니다.

 

산을 넘어가는 고속도로라 이런 풍경도..

 

갑자기 암벽들과 키큰 나무들이 보이기도 했구요..

 

멀리 호수인지 강인지..

 

암벽들과 나무들이 이곳이 산악지대라는걸 보여주고 있네요.

 

카파도키아와는 전혀 다른 풍경이라 흔들리는 차안에서 사진을 많이 찍었습니다.

그중에서 좀 쓸만한 것들만 골랐구요.

 

드디어 산속의 휴게소에 도착을 했습니다.

지명은 잘 모르겠는데요 멋진 카페들이 몇곳 있어서 커피도 마시고

상품들도 구경하며 잠시 쉬었습니다.

 

공기도 맑고 나무들이 많아 쾌적한 쉼터 였습니다.

 

카페 몇곳 중에서 우리가 커피를 주문한곳 입니다.

커피사진을 안찍었네요.

 

다시 버스를 타고 안탈랴로 내려갑니다.

안탈랴는 남쪽의 바닷가에 위치한 휴양지 입니다.

 

이제 높은 산을 다 내려와 거의 평지인듯 싶네요.

평지를 또 한시간 가까이 달려 숙소인 호텔로 갑니다.

 

안탈랴의 숙소인 B BUSINESS 호텔 입니다.

들어갈때 못찍고 다음날 나올때 찍었습니다.

 

이제껏 숙소인 호텔사진은 안찍었는데

호텔방이 제일 쾌적하고 넓어서 찍어봤습니다.

 

아마 우리방이 다른방보다 조금더 컸던것 같습니다.

해변이 아니고 도심이라 뷰는 좋다고 할수는 없었지만요.

조금 일찍 도착했지만 해변이 멀어서 강제로 호텔에서 쉬어야 했습니다.

그냥 푹 쉬며 여독을 푸는걸로..

 

화장실과 샤워부스 입니다.

샤워부스는 왼쪽에..

 

저녁을 먹으러 호텔부페를 찾아갔습니다.

 

음식들이 차려져있는곳이구요.

 

첫접시만 사진 찍었습니다.

다음날 안탈랴 항구쪽으로 가서 공원과 구시가지를 관광 했습니다.

그건 다음에 소개드리겠습니다.

 

 

도움이 되셨으면 로그인이 필요없는

공감♡ 꾹~ 부탁드립니다.

댓글
  • 프로필사진 공수래공수거 토레스 산맥 풍경이 참 이국적입니다
    호텔은 참 쾌적해 보이는군요

    여유로운 한주 되시기 바랍니다^^
    2018.08.06 07:02 신고
  • 프로필사진 문moon 토레스산맥이 아주 높은 산맥이라는데요 이국적인 풍경이라 흔들리는 차안에서 열심히 사진 찍었습니다. ^^
    대구는 오늘도 몹시 덥겠지요?
    무더운날 시원하게 잘 보내시기 바랍니다 ~^^
    2018.08.06 10:10 신고
  • 프로필사진 kangdante 여행을 하다보면
    차창너머의 풍경에 오히려 빠져들기도 하지요
    아름답습니다.. ^^
    2018.08.06 07:30 신고
  • 프로필사진 문moon 장거리 버스여행 이지만 지루하지는 않았습니다. ^^
    이날은 하루종일 버스를 탔지만 중간에 휴게소도 2군데 쉬고 점심도 먹었구요..
    그런대로 시간을 잘보냈답니다.
    무더운 오늘도 시원하게 잘 보내세요 ~^^
    2018.08.06 10:13 신고
  • 프로필사진 예또보 상당히 좋아보입니다
    덕분에 잘보고 갑니다 ~~
    2018.08.06 11:30 신고
  • 프로필사진 문moon 좋은 하루 되세요 ~^^ 2018.08.06 11:44 신고
  • 프로필사진 Bliss :) 터키도 국토가 넓으니 이동했다 하면 몇 시간씩 달리는군요. 시차에 여독에 여행 내내 컨디션 조절하기 힘드셨겠네요. 그래도 호텔 객실이 깔끔해서 좋네요~ 요즘 한국에 비가 안 와서 꽃밭에 매일 물 줘야 하나요? 여기도 가뭄이 무척 심해 맬 물주기 바쁘네요. 시원한 한 주 보내시길요! 2018.08.06 11:37 신고
  • 프로필사진 문moon 터키여행은 거의 장거리 버스여행 입니다.
    그래도 차창밖 풍경이 다양하니 그리 지루하지는 않았습니다.^^

    여기는 비구경한지 오래되어 적어도 이틀에 한번은 정원과 텃밭에 물을 주고 있습니다.
    그래도 식물들은 비실거리네요.
    어제 오늘 강원도 쪽은 호우가 왔다고하니 여기도 비 한줄기 오기를 바란답니다. ^^
    지구촌 전체가 폭염으로 난리군요.
    무더운날 시원하게 잘 보내시기 바랍니다 ~^^
    2018.08.06 11:50 신고
  • 프로필사진 마니또피부 와 정말 가보고 싶어요
    잘보고 갑니다
    2018.08.06 12:03 신고
  • 프로필사진 문moon 터키여행이 괜찮았습니다.^^
    다음에 기회되면 가보셔요~
    2018.08.06 13:10 신고
  • 프로필사진 『방쌤』 사진으로만 봐도 그 숲의 쾌적함이 살짝 느껴집니다.^^
    이동이 많다고 해도 창밖 풍경이 너무 좋아서~
    그것도 즐거울 것 같아요.ㅎㅎㅎ
    2018.08.06 15:05 신고
  • 프로필사진 문moon 터키여행은 장거리 버스여행 이라도 풍경이 다양해서 괜찮았던것같아요.
    저 산중휴게소는 여기저기 쉬었던 휴게소 중에서 최고였습니다. ^^
    양평은 방금 몇달만에 소나기가 한줄기 왔습니다.^^
    잠시였지만 반가운 비소식 이었지요.
    방쌤님 무더운날 시원하게 잘 보내세요 ~^^
    2018.08.06 15:39 신고
  • 프로필사진 잉여토기 차량의 속도감이 느껴지는 생동감 있는 사진들도 많이 보이네요.
    녹색 풍경이 좋은 곳이네요.
    2018.08.06 18:18 신고
  • 프로필사진 문moon ㅎㅎ 버스안에서 열심히 찍었습니다.
    새로운 풍경 이었으니까요.
    무더운날 잘 보내세요 ~^^
    2018.08.06 18:45 신고
  • 프로필사진 행복한 요리사 즐거운 시간이 되셨겠어요...
    멋진 풍경까지 잘보고 갑니다. ^^
    2018.08.06 22:45 신고
  • 프로필사진 문moon 즐거운 여행 이었습니다. ^^
    행복한요리사님도 따님과 좋은 여행 다녀오셨지요?
    편안한 밤 되세요 ~^^
    2018.08.07 02:02 신고
댓글쓰기 폼
«   2018/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