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텃밭의 고추도 아직은 계속 꽃을 피우고 고추가 열리고 있고

빨간고추도 몇개씩 생기고 있습니다.

그렇지만 서리가 내리면 고추랑 잎이 얼어버리게 되고 그러면 고추농사가 끝이므로

날씨를 잘 눈여겨보고 있습니다.

얼기전에 고추도 수확하고 고춧잎도 수확해야되니까요.

식재료들을 정리하다보니 작년에 말려둔 고춧잎이 아직 좀 남아있었습니다.

작년의 식재료는 빨리 써야되기에 바로 고춧잎나물을 만들어보았습니다.

 

 

재료 : 말린 고춧잎 한줌, 마늘1톨, 국간장3큰술, 매실청1큰술, 참기름, 통깨

 

먼저 말린 고춧잎에 뜨거운 물을 부어 몇시간 불려둡니다.

덜불려졌으면 한번 끓여줄려고 했더니 부드럽게 잘 불려져 있었습니다.

 

고춧잎을 깨끗이 씻어 물기 꼭 짜서 먹기좋게 썰어서 스텐볼에 담고

마늘 다진것, 국간장, 매실청, 참기름을 넣어 조물조물 무쳐줍니다.

 

웍에 무친 고춧잎을 넣고 중불에서 볶아줍니다.

중간에 보아가며 물2큰술을 넣어 충분히 볶아줍니다.

 

잘 볶아졌으면 통깨를 뿌려줍니다.

완성입니다.

 

그릇에 담아 식탁으로..

고춧잎나물이 간도 알맞고 부드럽네요.

오랫만에 먹으니 맛이 있어 나머지도 한번더 볶아먹어야겠습니다.

도움이 되셨으면 로그인이 필요없는

공감♡ 꾹~~ 부탁드립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
공지사항
Total
1,086,772
Today
93
Yesterday
875
«   2019/08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글 보관함